Skip to content

2003.08.29 10:26

030828 분당 관측기...

(*.109.101.119) 조회 수 6676 댓글 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침부터 번개를 치고 싶었던 이유는...
하늘의 한쪽이 열리면서 보이는 파란 색이란 정말 우리 천문인들의 마음을 사로 잡기에 충분한 그런 심오한 색이었습니다.
발동이 걸리기 십상이었지요.^^
그리고 번개를 치고...
일기예보도 오후 9시부터는 좋다고 하고...
하지만 오후로 들어서면서 하늘의 상태는 그리 좋아보이지 않았습니다.
마침내....
퇴근하고 분당에 도착하니 9시가 조금 넘더군요.
에휴~~~ 이짓도 이제는 힘이 듭니다. 안산에서 분당까지 번개를 다닌다는 것이...

황인준씨가 먼저 와 있었고 제가 2번째 도착이던군요.
그리고 속속들이 도착하는 나다 회원들과 오랜만에 x-nova의 김시태 소장님과 김민태씨 부부(?) 그리고 여성분들... 그리고 이준희님과 정향숙님...
특히 이,정 부부는 거의 막달의 무거운 몸을 하고도 이렇게 별을 보려고 다니시는 것을 보면 정말 천생연분인것 같아서 보는 저도 기분이 좋았습니다.
우리 와이프는 힘들고 심심하다고 싫다고 하는데.... 정서가 매말라서 그런가?

하늘은 구름과 화성과의 한판 승부를 보는 것 같았습니다.
어찌나 구름과 숨박꼭질을 하는지 도저히 오랜시간 관측을 할 수 없었습니다.
다만 웹켐을 찍는 저를 비롯한 몇몇분은 잠시만 화성이 얼굴을 보여 주어도 그만이므로 사진은 계속 찍고 있었습니다.
하늘의 싱은 그나마 좋아서 5내지 6을 왔다갔다 하는 정도였고 투명도 좋았습니다. 구름으로 인해서 보였다 안보였다 해서 문제지.....

이번 관측의 최대 수확은 황교수님의 HP250이 정말 제대로 된 망원경이라는 것을 증명했다는 것이겠지요.
모두가 이 망원경으로 찍힌 화성 사진을 보고(다만 합성으로만 완성된 사진만 보고) 감탄을 금치 못했습니다.
명물은 명물이더군요.
찍힌 사진의 디테일이 싱가포르의 누구것과 비슷하게 찍혔습니다.
이미지처리를 좀 더 한다면 정말 죽이는 사진이 나올 것 같습니다.
이제 우리나라에서도 세계적인 화성 사진이 나올 것 같습니다.^^

이번에 모인 망원경들은 모두 성능이 좋은 것들만 모였더군요.
적도의도 좋은 것들이고....
정말 격세지감 입니다.
제가 어릴때만 해도 이런 장비는 꿈에서나 상상해 볼 수 있었던 장비들인데...
이제는 정말 맘만 먹으면 장만 할 수 있는 장비들이 되었으니 말입니다.
또 다른 점은 이런 좋은 장비를 가지고 제대로 관측을 한다는 것 입니다.
과거에 비해서 관측 횟수도 많아졌구요......

새벽4시까지 관측을 했습니다.
중간에 야식으로 통닭을 시켜 먹었고....
이런저런 재미로 번개는 더욱 재미있어지고 있습니다.
시간이 허락 하고 건강이 허락한다면 이런 번개는 계속 됩니다.^^
번개에 참석 하셨던 모든 분들 잠좀 주무셨습니까?
저는 한시간 반 잤습니다.^^
지금 헤롱헤롱 하면서 글 씁니다.
아자!!!! 힘내자!!!!

  • 김상욱 2003.08.29 11:13 (*.222.21.100)
    지난 2주 동안 건강이 좋지 못했습니다.
    몸이 아프니 별보기도 쉽지 않은 일이더군요.
    "시간이 허락하고 건강이 허락한다면" 이 말씀 정말 가슴에 와닿습니다.
    어제는 늦게 도착해서 일찍 떠나 변변히 인사도 못드렸는데 다음 관측에서는 더 건강한 모습으로 뵙겠습니다.
  • 최승용 2003.08.29 11:37 (*.109.101.119)
    항상 건강에 신경쓰세요.
    혼자 몸이 아니고 많은 사람들의 아픈 곳을 다스려주시는 분이 특히 건강에 유의 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이제는 슬슬 아퍼 오는 횟수가 많아지는 나이가 되었나 봅니다.^^
  • 황인준 2003.08.29 11:52 (*.117.21.31)
    재미있는 화성 맞이였습니다.
    화성 보여달라는 사람이 많아서 전화를 했어야 했지만 날이 오락가락 해서 그럴 수 없었습니다.
    X노바 분들 정말 반가웠구요.. 이준희씨 내외분도 반가웠습니다. 아마도 태어나는 아기는 당연 별의 정기를 받아 별지기가 될 것입니다.
    관측기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 황형태 2003.08.29 12:20 (*.241.135.109)
    어제 번개관측회도 매우 즐거웠습니다.
    특히 X노바 회원들 모두 반가웠구요.
    승용씨가 제 망원경에 대해서 과찬을 해놓았군요. 그러나 제 생각에는 그저 10인치 반사일 뿐입니다. 대개의 경우 망원경에 대한 지나친 기대는 실망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보다 중요한건 사용자가 자신의 장비를 사용목적에 맞게 관리상태로 유지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최승용 2003.08.29 12:32 (*.109.101.119)
    옳으신 말씀 입니다.
    저도 제 손에 들어 온 장비는 최상의 상태를 유지해서 항상 최대의 성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려고 노력 합니다. 그래서 항상 와이프에게 듣는 말이 있습니다.
    "퇴근하고 집에 오면 항상 또닥또닥 거리지 않으면 별 볼 생각만 한다고...."
    어제 사용했던 AP2인치 바로우렌즈에 이슬이 묻어 있더군요. 아마 증착이 되어 버린 모양 입니다.^^
    장비 수입을 해야겠습니다.
  • 육심무(호준) 2003.08.29 12:35 (*.179.63.218)
    정말 비온뒤의 화성맞이였는데 징그럽게 잘보이더군요. 과거에는 생각지도 못했던 디테일이었는데...앞으로 토성과 목성도 그렇겠죠(장비들이 모두 좋아서...). 그리고 역시 행성 사진은 투유켐이 발군이더군요 세삼 느낌니다....모쪼록 건강에 힘씁시다.
  • 문병화 2003.08.29 13:19 (*.99.18.167)
    어제는 써비스의 날이었읍니다.
    베란다에 쭈그리고 앉아서 하염없이 눈으로만 화성을 보고 있었읍니다....
    아이고 부러워라...
    다음주엔 날맑으면 반드시 번개를 날리고 말리라...

관측 / 촬영기

안시관측 및 사진촬영 후기, 경험담들을 모아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 03년9월16일~17일 분당 전원주택지 출사후기 2 황인준 2003.09.17 3991
42 아래(9월8일) 분당번개사진 4 file 육심무(호준) 2003.09.09 3927
41 030908 분당번개 잡담기 1 김상욱 2003.09.09 7568
» 030828 분당 관측기... 7 최승용 2003.08.29 6676
39 8월 25일 관측기 5 박성래 2003.08.26 3295
38 15회 스타파티 잠깐 참가기. 2 file 이건호 2003.08.25 3574
37 8월 14~15일 분당관측촬영 후기 - 2 9 이건호 2003.08.18 3574
36 꽃과 나비가 있는 노목 자연탐사관 방문기 6 박병우 2003.08.17 4071
35 2003.08.17관측기 5 남명도 2003.08.17 3546
34 [8/14~8/15] 분당 관측기 1 조윤호 2003.08.16 3501
33 8월 9일 분당관측기.. 3 김영재 2003.08.11 3573
32 03/08/09관측기 2 남명도 2003.08.10 3946
31 8월8일 베란다 웹캠 관측기 4 김상욱 2003.08.09 3620
30 8월5일 새벽 베란다 관측기 4 이준화 2003.08.05 3504
29 7월25일 분당번개 사진 7 file 이건호 2003.07.28 3604
28 030719 주말번개 후기 6 황인준 2003.07.21 6688
27 장비들 무사하십니까? 2 남명도 2003.07.20 4370
26 030716 (수요일) 번개모임 후기 7 황형태 2003.07.17 7443
25 030713(일요일) 번개모임 및 번개 관측 file 황인준 2003.07.14 5395
24 030710 (목요일) 황씨 종친회 17 황인준 2003.07.11 653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NADA. Network of Amatuer Digital Astrography © Since 2003, All Rights Reserved

Design ver 2.0 / Google Chrome 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